황선홍 감독 “공격 기회에 비해 득점력 아쉬워”
황선홍 감독 “공격 기회에 비해 득점력 아쉬워”
  • 월간인물
  • 승인 2021.10.26 0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선홍 감독

[월간인물] “공격 기회에 비해 득점력이 아쉬웠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남자 U-23 대표팀은 25일 오후 6시(이하 한국시간) 싱가포르 잘란베사르스타디움에서 열린 필리핀과의 2022 AFC U-23 아시안컵 예선 1차전에서 이규혁, 고재현, 박정인의 골에 힘입어 3-0 승리를 거뒀다. 전반전에 많은 득점 기회를 놓치는 아쉬움도 있었지만 후반전에 이를 만회했다.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황선홍 감독은 “아쉬운 점과 만족스러운 점이 교차한다. 공격 빈도나 찬스에 비해 득점력이 아쉬웠다. 하지만 선수들이 더운 날씨에도 최선을 다해 승리한 것에 대해서는 고맙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황선홍 감독은 후반전에 돌입하며 선수 교체를 통해 공격진에 변화를 줬다. 이는 힘을 발휘해 후반 6분 만에 골을 만들어냈다. 그는 “선수들에게 인내를 갖고 하자는 이야기를 했다. 축구는 기회를 살리느냐 못 살리느냐의 문제다. 우리가 조급해지면 상대에게 약점을 노출할 수 있으므로 평정심을 유지하고자 했다. 선수들이 잘 따라줬다”고 설명했다.

한국은 28일 오후 6시 동티모르와 2차전, 31일 오후 9시 싱가포르와 3차전을 갖는다. 황선홍 감독은 3승을 목표로 하고 있다. 그는 “우리의 목적은 분명하다. 물러설 생각은 없다. 잘 회복해서 다음 경기에서도 좋은 경기력을 보일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한편 이날 MOM(최우수선수)으로는 1골 1도움을 기록한 선제골의 주인공 이규혁이 선정됐다. 이규혁은 “동료들이 도와준 덕분에 MOM으로 선정될 수 있었다. 이 기쁨을 모든 선수들과 코칭스태프들과 나누고 싶다”는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07238 서울 영등포구 국회대로 70길 15-1 RA542 (여의도동14-9, 극동 VIP빌딩 5층) 월간인물
  • 대표전화 : 02-2038-4470
  • 팩스 : 070-8260-02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채영
  • 법인명 : 월간인물(Monthly People)
  • 대표자 : 박성래
  • 제호 : 월간인물
  • 사업자등록번호 : 227-08-617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17
  • 등록일 : 2015년 04월 30일
  • 발행일 : 2015년 04월 14일
  • 발행인 : 박성래
  • 편집인 : 남윤실
  • 월간인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월간인물. All rights reserved.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박성래 02-2038-4470 psr@monthlypeople.com
우수콘텐츠 우수콘텐츠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